Archive for December, 2009

삼단논법에 20% 여유 두기

Thursday, December 3rd, 2009

다음은 예전에 "이제 당신 차례요 미스터 브라운 - 영국 노동당이 다시 이기는 길" (앤소니 기든스 지음 | 김연각 옮김,인간사랑,  2007-09-20) 를 읽던 중 인상깊었던 구절이다.

환경운동이 현대성에 대한 낭만적 비판에서 성장하였기 때문에 항상 환경운동은 한도를 설정한다는 생각, 무언가 줄인다는 생각과 연결되어 있다. 이런 생각은 일상생활에서부터 문명을 거부하는 철학과 맞닿아 있다. 최근 영국의 유명한 환경운동가 한 사람이 "스포츠가 어떤 방법으로 지구를 죽이는가"라는 제목의 글을 썼다. 이 사람은 자동차 경주가 기후변화를 줄이는 것과 정면충돌하는 것이고, 그렇기 때문에 금지되어야 한다고 주장한다. 경기장 건설과 항공여객의 대폭 증가를 동반하는 것이라면 올림픽 경기도 폐지되어야 한다고 한다. 우리는 관중들에게 경기장에 가지 말고 집에서 TV로 스포츠 경기를 보라고 권해야 한다. 이 사람은 또 아주 진지한 태도로 가장 좋은 스포츠, 가장 쉬운 스포츠는 동네 공원에서 프리스비 던지기라고 한다.

나는 자동차 경주 팬이 아니며 자동차 경주에 대하여 특별히 아는 바도 없다. 그렇지만 자동차 스포츠 분야에서 개발된 기술이 보통 사람들이 타는 자동차의 연비를 향상시키는 데 있어서 다른 어느 요인보다 더 크게 기여했다는 것은 엄연한 사실이다. 기술의 발전과정은 그렇게 간단하지 않고 매우 복합적인 것이다. 229p

삼단논법에 기초한 딱 부러지는 논리적 사고도 중요하겠지만, 진리를 독점하지 않으려는 유연한 사고도 역시 필요하다. 직선으로만 가려면 주변을 못본다. 생각에 여백을 두자.

무한급수 문제

Wednesday, December 2nd, 2009

\sum_{n=0}^{\infty} e^{-\pi n}=\frac{e^{\pi}}{e^{\pi}-1}

\sum_{n=0}^\infty e^{-\pi n^2}=\frac{\sqrt[4]{\pi}}{2\Gamma(\frac{3}{4})}+\frac{1}{2}

\sum_{n=0}^\infty e^{-\pi n^3}=?

\sum_{n=0}^\infty e^{-\pi n^4}=?